Life
  • ˙고백부부˙ PD "20세와 38세 모두 소화하는 건 장나라 뿐" 단언
  • pimp61  | 2017.10.12 00:23
      조회:88 추천:1신고:0

하병훈 PD가 배우 장나라에 대한 강한 신뢰를 드러냈다.


KBS 2TV 새 금토드라마 ''고백부부''(극본 권혜주 연출 하병훈) 제작발표회가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하병훈 PD, 장나라, 손호준, 허정민, 한보름, 이이경, 장기용, 고보결, 조혜정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주연배우 섭외 이유를 묻는 질문에 하병훈 PD는 "배우 섭외는 처음 기획단계부터 고민을 많이 했다. 특히 여주인공 진주 캐릭터는 38세와 20세를 같이 연기해야 하니까 그랬다"며 입을 열었다.

하 PD는 "20대를 섭외하면 38세의 나이를 연기할 때 생활연기가 안될 것 같더라. 그 때 ''장나라는 어때?''라는 추천을 받았고, 바로 ''그렇네''라는 생각을 했다. 찍으면서 장나라가 아니면 이걸 누가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한다"며 "20세와 38세의 외모적 갭을 너무도 쉽게 소화를 해준다. 오히려 20세의 모습이 더욱 자연스럽다. 38세는 오히려 더욱 나이든 분장을 하고 연기하는 모습을 보고 장나라가 해서 다행이다라는 생각을 했다"고 덧붙였다.

''고백부부''는 서로를 잡아먹지 못해 안달인 38세 동갑내기 앙숙 부부의 과거 청산, 인생 체인지 프로젝트를 그릴 새 예능드라마다. ''마음의 소리''의 하병훈 PD와 권혜주 작가가 웹툰 ''한 번 더해요''를 바탕으로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기사출처-마이데일리) 


  • 스크랩
  • 추천
  • 신고
  • 맨위로
이전 다음 목록보기
first처음 | prev이전 | 1 2 3 4 5 6 7 8 9 10 | 다음next | last
search
Copyright© hey!korean All rights reserved.
USA
460 Park Ave. #430 New York, NY 10022